광업뉴스
HOME > 광업정보 > 광업뉴스
이름 관리자 이메일 miningkorea@hanmail.net
작성일 2019-04-10 조회수 409
파일첨부
제목
[파이낸셜뉴스] 광물자원공사, 국내광업 CEO 협의회 개최

광물자원공사, 국내광업 CEO 협의회 개최


28일부터 2일간, 한국광물자원공사 회의실과 정선 한덕철광 등에서 개최.
광업계 대표들, 광업계 발전방안 모색 및 고충 토로
광산관련 기술 및 정보 공유, 지원예산 확대 요구 논의.

【원주=서정욱 기자】국내광업 현안공유 및 선진기술 교류를 위한 제 1차 광업 CEO협의회(회장 박시환)가 28일부터 2일간 한국광물자원공사 회의실과 정선 한덕철광 등에서 개최된다.

28일 한국광물자원공사에 따르면 이번 협의회에는 CEO협의회 박시환 회장, 최현주 부회장, 한국광업협회 조남찬 회장, 대한광업협동조합 이상훈 이사장, 비금속광물사업협동조합 임재현 이사장, 석회석사업협동조합 김재성 이사장을 비롯해 국내 광업계 고위 관계자 30여명이 참석한다.

28일 한국광물자원공사국내광업 현안공유 및 선진기술 교류를 위한 제 1차 광업 CEO협의회(회장 박시환)가 28일부터 2일간 한국광물자원공사 회의실과 정선 한덕철광 등에서 개최된다 고 밝혔다. 이번 협의회에는 CEO협의회 박시환 회장, 최현주 부회장, 한국광업협회 조남찬 회장, 대한광업협동조합 이상훈 이사장, 비금속광물사업협동조합 임재현 이사장, 석회석사업협동조합 김재성 이사장을 비롯해 국내 광업계 고위 관계자 30여명이 참석한다.
28일 열린 현안 토론에서는 정부의 제 3차 광업기본계획(2020~2029) 수립에 대한 의견을 수렴하고 광업공단법 추진현황, 일반광업육성 예산증액 등 광업계 현안을 논의했다.

29일에는 최근 제 2수갱을 준공한 한덕철광 현장 세미나의 일정이 이어질 예정이다.

박시환 제 1차 광업 CEO협의회 회장은 “최근 일반광 육성예산 삭감, 안전·환경문제 대두로 광업계는 전래 없는 침체기를 맞고 있다.” 면서 “국내 비금속광물 수요의 90%이상을 담당하는 광업계에 대한 지원 확대와 광산물 가격 현실화 등 국내 광업계 경영여건 개선을 위해 CEO들과 최선의 노력을 하겠다.” 고 말했다.

syi23@fnnews.com 서정욱 기자

이전글 [전자신문] [연구실탐방]우주입자연구시설(ARF) 지하실험실 터널 건설 현장
다음글 [연합뉴스] 장성광업소 석탄 생산원가 10년새 2배로 급등